전체 메뉴

광주광역시교육청, '제42회 장애인의날' 행사 개최

서민준 승인 2022.04.20 19:54 의견 0
X

광주광역시교육청, '제42회 장애인의날' 행사 개최

광주광역시교육청이 20일 시교육청 및 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 시교육청과 학교시설지원단 직원들을 대상으로 '제42회 장애인의날' 행사를 개최했다.

'장애인의날'은 장애인에 대한 이해를 깊게 하고 장애인의 재활 의욕을 고취하기 위한 목적으로 제정된 기념일이다. 올해 '제42회 장애인의날' 슬로건은 '장애의 편견을 넘어 차별 없는 세상을 위해'이다.

20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행사는 장애인의날을 맞이해 기관 직원들에게 장애에 대한 편견을 없앨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기관 내 장애 공감 문화 활성화를 위한 취지로 기획됐다.

특히 시교육청은 이날 교육청 본관 현관에서 '다르게 보는 세상'이라는 주제로 점자 사용인을 위해 명함에 점자 이름 찍기 행사를 진행했다.

행사에 참여한 시교육청 직원은 점자가 찍힌 자신의 명함을 만져보며 "서로의 작은 배려로 함께 행복을 느끼며 더 나은 세상을 만들어나갈 수 있다는 점을 다시 한번 느끼게 됐다"고 전했다.

한편 특수교육지원센터에서는 장애 학생의 바리스타 수업이 진행되는 카페·바리스타실을 개방해 장애 공감 퀴즈를 통해 무료로 음료를 제공했다. 시설지원단 직원들은 장애 학생의 수업 작품 전시를 관람하는 등 여러 활동을 하며 '장애인의 날'에 대한 의미를 되새겼다.

신미숙 시교육청 유아특수교육과 과장은 "이번 기회를 통해 장애 공감 문화를 확산하고 장애 학생이 편견과 차별 없이 교육받을 수 있도록 차별적인 요소를 다시 한번 살펴보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한빛유니언포커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